2020.07.10 (금)

  • 흐림속초22.3℃
  • 흐림22.9℃
  • 흐림철원20.8℃
  • 흐림동두천21.9℃
  • 흐림파주22.7℃
  • 흐림대관령22.2℃
  • 구름조금백령도25.6℃
  • 비북강릉22.9℃
  • 흐림강릉24.0℃
  • 흐림동해20.7℃
  • 흐림서울25.5℃
  • 구름많음인천25.6℃
  • 흐림원주26.7℃
  • 비울릉도21.2℃
  • 구름많음수원27.6℃
  • 구름많음영월26.8℃
  • 구름많음충주27.5℃
  • 구름많음서산29.6℃
  • 흐림울진21.9℃
  • 구름많음청주27.4℃
  • 구름많음대전27.3℃
  • 구름많음추풍령23.2℃
  • 흐림안동25.6℃
  • 구름많음상주24.4℃
  • 비포항23.3℃
  • 구름많음군산28.5℃
  • 흐림대구25.7℃
  • 구름많음전주28.5℃
  • 비울산23.0℃
  • 비창원23.3℃
  • 흐림광주27.6℃
  • 흐림부산23.3℃
  • 구름많음통영26.2℃
  • 구름많음목포24.1℃
  • 구름많음여수25.5℃
  • 박무흑산도23.8℃
  • 맑음완도24.3℃
  • 구름많음고창28.7℃
  • 구름많음순천26.8℃
  • 구름많음홍성(예)29.1℃
  • 구름많음제주26.5℃
  • 구름조금고산24.1℃
  • 구름많음성산26.1℃
  • 구름조금서귀포24.6℃
  • 구름많음진주27.5℃
  • 구름많음강화23.1℃
  • 구름많음양평27.4℃
  • 구름많음이천28.1℃
  • 흐림인제21.5℃
  • 흐림홍천25.4℃
  • 구름많음태백21.7℃
  • 구름많음정선군28.0℃
  • 구름많음제천27.6℃
  • 구름많음보은25.8℃
  • 구름많음천안26.8℃
  • 흐림보령28.1℃
  • 구름많음부여29.2℃
  • 구름많음금산26.6℃
  • 구름많음28.3℃
  • 구름많음부안29.0℃
  • 구름많음임실28.0℃
  • 구름많음정읍27.8℃
  • 구름많음남원29.6℃
  • 구름많음장수27.8℃
  • 구름많음고창군26.8℃
  • 구름많음영광군27.3℃
  • 구름많음김해시24.5℃
  • 구름많음순창군29.3℃
  • 구름조금북창원24.0℃
  • 구름많음양산시25.0℃
  • 구름많음보성군26.7℃
  • 구름조금강진군26.1℃
  • 구름많음장흥26.0℃
  • 구름조금해남23.9℃
  • 구름조금고흥25.5℃
  • 구름많음의령군27.1℃
  • 구름많음함양군29.2℃
  • 구름많음광양시27.1℃
  • 구름많음진도군24.0℃
  • 구름조금봉화25.0℃
  • 구름조금영주25.4℃
  • 구름많음문경27.2℃
  • 구름많음청송군25.6℃
  • 흐림영덕22.5℃
  • 구름많음의성26.6℃
  • 구름조금구미25.1℃
  • 구름많음영천25.4℃
  • 흐림경주시23.4℃
  • 구름많음거창28.0℃
  • 흐림합천26.9℃
  • 맑음밀양23.8℃
  • 구름많음산청27.1℃
  • 구름조금거제23.6℃
  • 구름많음남해26.1℃
군위군, 통합신공항 이전 우보 단독후보지 선정하고 인센티브는 의성이 다 가져라!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투데이

군위군, 통합신공항 이전 우보 단독후보지 선정하고 인센티브는 의성이 다 가져라!

공동후보지를 전제로 한 논의에 참여 안한다. 분명한 선긋기…외부의 군위고립 압박 분위기에 군위군민 내부로부터 결사항전 의지 불태워..

0000059797_001_20200526042805902.jpg
군위군 사회단체 공동성명 발표 @군위군 제공

 

【김은하 기자】군위군이 30일, 지난 26일 개최된 통합신공항 이전부지 선정실무위원회의 결과에 대해 “우보 단독후보지 선정하고 인센티브는 의성이 다 가져라”며 공동후보지를 전제로 한 논의에 참여 않기로 분명한 선을 그었다.

  

군위군은 군위 우보 단독후보지가 주민투표의 정당성을 갖췄으며, 법에 적법함에도 대구공항 이전부지로 부적합하다는 선정실무위원회의 결론은 특별법은 물론 주민투표마저 무시하는 처사라고 유감의 뜻을 나타냈다.

  

특히 군위군이 애초부터 지금의 갈등을 예상해 예비이전후보지 단계부터 반대해온 의견을 묵살하고 지금까지 끌고 온 것을 보면 군위 우보 단독후보지는 구색 맞추기에 지나지 않았는지 그 배경을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고 격분했다.

  

또 최근 경북도의 행보를 보면 법률적, 사실관계에 대한 시시비비는 접어두고 무조건적인 한쪽 편들기로 경북 내에서 군위군은 없는 것 같아 군위군민의 가슴은 멍울이 지고 있다고 울분을 터트렸다.

  

민간단체를 비롯한 군위군 내부적으로는 군위군의 정의로운 외침이 한낱 작은 지자체의 고집으로만 비춰지며 점점 고립돼 가는 형국에 비통함과 안타까움을 넘어 결사항전의 의지를 불태우는 모습이다.

  

이와 함께 군위군은 법률적인 부분을 접어두더라도 절대 공동후보지를 신청할 수 없다는 확고한 의지를 재차 천명했다. 진정으로 대구경북의 미래를 생각한다면 새로운 대구공항은 군위 우보 단독후보지여야 한다는 원칙에서 한 발짝도 움직일 수 없음을 못 박았다.

  

이유 또한 분명하다. 민항 활성화에 가장 큰 기반인 50km 반경 내 인구수가 353만명으로 공동후보지 169만명의 2배이며, 비행안전에 가장 중요한 안개일수는 5일로 공동후보지 58.8일보다 무려 11배가 적어 '성공적인 공항 건설=우보'라는 근거를 들었다.

  

이에 따라 군위군은 군민의 뜻을 거스르는 공동후보지를 전제로 한 어떠한 논의에도 참여하지 않기로 결정하며 의성군에게 통합신공항 이전부지는 군위 우보 단독후보지를 선정하고 모든 인센티브는 의성군이 가져가라고 제안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